우리고장의 역사와 문화이야기 어린이군청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신나는 하동)


섬진강

전경
섬진강 1
전경
섬진강 2
전경
섬진강 3

섬진강은 전북 진안군과 장수군의 경계에 있는 팔공산에서 발원하여 진안 고원 남쪽 일대의 물을 모아 임실 순창 등 산악지대를 누비며 곡성에 이르고 보성 강물을 합하여 소백산맥 남단을 뚫고 남쪽으로 흘러 구례군 용도연 물과 또 지리산 물을 합하여 하동군 노량 앞바다 한려수도에 이르는 전장 212km의 급류 산협강이다.

하동군 화개면으로 접어들면서 화개천 물을 합하여 광양군 백운산과 하동군의 지리산 남록사이로 흐르면서 강 폭이 넓어지고 물살은 완만해지며 물빛은 푸르다. 강변 산야에는 쌍계사, 악양루, 섬호정 등이 우뚝 솟아 있다.
맑고 깨끗한 백사가 곳곳에 펼쳐지고 송림의 향기와 더불어 여행자들은 강가를 산책하기도 하고 맑은 강물에 들어가 재첩을 잡기도 한다. 유유히 굽이쳐 흐르는 하동포구 팔십리 물결은 백운산의 낙조와 강 위의 뗏목과 어우러져 한 폭의 그림을 이룬다.

원래 이 강의 이름은 고운 모래가 많아 모래가람, 다사강, 사천, 두치강으로 불렀는데 고려 우왕 11년(1385)경 왜구가 섬진강을 거슬러 오르며 침입하자 새까맣게 몰려든 수만마리의 두꺼비 떼가 울부짖어 이를 두려워 한 왜구가 광양 쪽으로 피해갔다 는 전설이 있어 두꺼비 섬 (蟾)자를 붙여 섬진강이라 불렀다 한다. 우리 나라에서 오염도가 가장 낮은 강으로 손꼽히며 강바닥이 보일 정도로 깨끗한 강물에서 잡히는 재첩, 은어, 참게는 하동의 명물이다.
섬진강가에 널리 펼쳐져 있는 백사. 밀물이 밀려오면 강 전체가 물에 잠기기도 한다. 강물을 먹어보면 조금 짠 맛이 돈다. 물들어오는 것도 모르고 재첩을 잡던 관광객들이 강물에 갇혀 화들짝 놀라는 경우가 허다하다. 물이 빠지면 어디서 나타났는지 재첩 잡는 사람들의 모습이 그림같이 들어온다. 전국 제일의 재첩 생산지인 섬진강. 섬진강은 하동사람에게 삶의 터전이고 젖줄로서 하동사람의 정서를 잘 보여주는 곳이다.


담당부서
행정과 아동청소년담당 (☎ 055-880-2319)
최종수정일 :
2016.01.19
  • 인쇄
  • 위로
만족도조사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통계보기